인사이트

2024년, HR 전문가의 10가지 예측

2024년, 노동 시장 전문가의 10가지 예측

18 min read
2024년, HR 전문가의 10가지 예측
2024년, HR 전문가의 10가지 예측

* 본 아티클은 Linkedin Talent blog '10 Predictions for 2024 from a World-of-Work Expert' 포스팅을 번역한 내용입니다. 


지난 10년 동안 저는 다가오는 해에 우리의 직장과 삶에 어떤 변화가 찾아올지에 대한 상위 10가지 동향을 예측하여 발표하였습니다. 2024년에는 불안정한 경제적 상황이 계속되며 이는 노동시장에도 많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됩니다.


업무 방식, 임금 체계, 기후 변화, 인공지능, 그리고 직원 감시 등 다양한 이슈들로 인해 조직과 직원 간에 계속된 마찰이 발생할 것으로 보입니다.

동시에, 고용주들은 부모들, 학비 대출을 갚는 직원들, 건강 문제를 겪는 근로자들 등 다양한 직원들에게 더 나은 혜택을 제공하고 인력 지원을 강화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일부 기업은 직원들의 피로를 줄이기 위해 근무 시간 단축 등의 조치를 고려할 수도 있을 것입니다.

이번 포스팅에서는 2024년에 나타날 이러한 10가지 노동 시장의 흐름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1. 고용주와 직원은 하이브리드 근무 일정에 관해 합의를 이룰 것입니다.

👉 많은 기업이 하이브리드 근무 방식을 도입하여 직원들과의 균형을 찾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최근 조사에 따르면 80%의 상사가 사무실로의 복귀를 후회한다고 밝혀져, 많은 기업이 2024년에 하이브리드 근무 방식을 도입하여 직원들과의 균형을 찾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Fortune 500대 기업의 최고 인사 책임자(CHRO) 중 8명 중 8명은 내년에 원격 근무 유연성을 줄일 계획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직원들의 기대와 일치하는데, 원격 근무가 가능한 직원 중 9명 중 9명이 유연한 근무 시간을 선호하며, 대부분이 하이브리드 근무 형태를 선호하는 결과가 조사되었습니다.

다수의 연구에서는 2~3일의 사무실 근무가 기업 문화와 업무 성과를 높일 수 있는 최적의 하이브리드 근무 방식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러한 결과에 따라 기업들은 직원들이 규칙적인 유연성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인식을 가지고 있습니다. Deloitte와의 연구에 따르면 하이브리드 근무를 선택하는 직원 중 3명 중 2명은 규칙적으로 사무실에 출근해야 하는 경우 조직을 떠날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되었습니다.


2. 인공 지능, 특히 생성형 AI가 직장 어디에서나 보편화될 것입니다.

👉 고용주와 근로자들이 AI에 대한 더 많은 신뢰를 가질 것으로 예상되며, 이러한 격차가 줄어들 가능성이 높습니다.

AI는 수십 년간 존재해 왔지만, 특히 지난 22년 11월 ChatGPT의 출시를 통해 직장에서의 사용 사례가 크게 확대되었습니다. McKinsey에 따르면, 이전의 AI는 주로 신체적 활동에 영향을 미쳤지만, 생성형 AI는 지식 작업에 큰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는 교육, 법률, 기술, 예술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를 포함합니다.

생성형 AI 도구는 이미 다양한 종류의 콘텐츠를 생성할 수 있으며, 이미지, 비디오, 오디오, 코드 등을 생성하는 능력을 갖췄습니다. 그러나 리더들의 90%는 자신의 조직이 생성형 AI나 머신러닝을 '자주' 또는 '거의 항상' 사용해야 한다고 생각은 하지만, 60%는 이를 거의 또는 전혀 사용하지 않는다고 응답했습니다. 2024년에는 고용주와 근로자들이 AI에 대한 더 많은 신뢰를 가질 것으로 예상되며, 이러한 격차가 줄어들 가능성이 높습니다.

AI의 영향을 받는 것은 신입사원이나 후배 직원뿐만 아니라, 최근 실시한 조사에 따르면 조직 내 모든 수준의 직원들에게 영향을 미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실제로 설문조사에 참여한 임원 중 49%는 업무의 '대부분' 또는 '전부'가 AI에 의해 완전히 대체될 수 있다고 응답했습니다.


3. 근로자들은 불만과 심각한 피로감을 계속해서 느끼며, 이는 그들의 복지에 심각한 영향을 미칠 것입니다.

👉 전 세계 직원들의 대다수(약 10명 중 6명)이 조용히 퇴직 중입니다.

Gallup이 최근 보도한 바에 따르면, 전 세계 직원들의 대다수(약 10명 중 6명)이 조용히 퇴직 중이라고 보고되었는데, 이는 즉, 그들이 직장에서 활동적으로 참여하고 있지 않고 있는 상태라는 것입니다.

이것이 Deloitte와 함께 진행한 연구에서 직원의 약 1/4가 지난 해 신체적 및 정신적 건강이 악화되었다고 보고한 이유입니다. (각각 23% 및 25%)

안타깝게도, 이러한 경향이 2024년에도 계속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Business Group on Health에 따르면, 대기업의 77%가 올해 직원들의 정신 건강 요구가 증가했다고 보고했으며, 또 다른 16%는 미래에도 이러한 요구가 예상된다고 합니다.

이러한 점을 감안할 때, 고용주들은 내년에 정신 건강 서비스 접근성을 개선하는 데 주안점을 두게 되며, 유해한 직장 문화를 없애는 데 있어서도 강력한 노력을 기울여야 할 것입니다. Great Place to Work는 유해한 환경을 성공적으로 극복한 기업들이 책임감을 받아들이고,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행동을 취하며, 직원들과 더 많은 소통을 하도록 노력한 것에 집중했다고 언급하고 있습니다.


4. 건강 보험 비용이 상승하여 고용주와 직원들에게 더 많은 재정 압력을 가중시킬 것입니다.

👉 지난해 고 인플레이션, 노동력 부족 및 기타 건강 산업의 변화는 2024년의 복지 비용에 파급효과를 미칠 것으로 예상됩니다.

Mercer에 따르면, 지난해 고 인플레이션, 노동력 부족 및 기타 건강 산업의 변화는 2024년의 복지 비용에 파급효과를 미칠 것으로 예상됩니다. 비용 증가를 완화하기 위한 한 가지 전략으로는 환자 결과물 향상에 대한 주목이 늘어날 것입니다. 고용주에게는 이는 더 높은 품질의 치료나 예방 치료 옵션을 제공할 수 있음을 의미할 수 있습니다.

올해 초기에 실시된 Mercer 조사는 고용주들이 2024년의 건강 비용 증가를 줄이기 위해 이미 사용하고 있는 또는 고려하고 있는 다른 전략들을 확인했습니다. 이는 직원들에게 비용을 전가하지 않으면서 건강 비용 증가를 늦추기 위한 것입니다. 이에는 특정 건강 상태를 더 잘 관리하기 위한 프로그램 제공(85%), 특수 처방 의약품 비용 절감(83%), 가상 치료 서비스에 중점을 두기(66%), 그리고 내비게이션 또는 대변 서비스 제공(48%) 등이 포함됩니다.


5. 육아 지원 부족으로 인해 일하는 부모와 여성들이 직장을 그만둘 것으로 예상됩니다.

👉 일부 고용주들이 사무실 복귀 계획을 재고하거나 부모들에 대한 추가적인 지원을 제공하는 경우가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9월 30일, 미국 전역의 보육 서비스를 위한 연방 자금 240억 달러가 소진되었습니다. 일부 시설은 살아남기 위해 가격을 인상하고 있지만, 다른 시설은 문을 닫아야 할지도 모릅니다. 실제로 The Century Foundation에 따르면, 연방 자금으로 지원되는 미국의 보육 시설 중 약 1/3에 해당하는 7만 개가 넘는 시설이 다가오는 몇 달 안에 문을 닫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약 320만 명의 아이들이 보육 서비스를 잃을 수 있으며, 이는 많은 부모들 - 특히 여성들 - 이른바 보육 옵션을 찾아야 하는 상황을 만들 것입니다. Civic Science의 조사에 따르면, 미국의 일하는 엄마 중 51%가 보육을 잃는다면 직장을 그만둘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으며, 일하는 아빠의 경우에는 이보다는 적은 39%가 그렇다고 응답했습니다.

직장에서 여전히 높은 야망을 품고 있는 여성들의 대규모 이탈을 막기 위해, 2024년에는 일부 고용주들이 사무실 복귀 계획을 재고하거나 부모들에 대한 추가적인 지원을 제공하는 경우가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6. 대출 상환이 재개됨에 따라 학자금 대출 혜택이 더욱 중요해질 것입니다.

👉 근로자의 재정적 스트레스는 고용주에게 심각한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3년간 유지된 학생 대출 상환 유예 기간이 종료되면서 미국의 약 4천 4백만 명의 대출자들에게 상환 압박이 다시 시작되었습니다. 지불이 재개된 후 몇 날씨 조 바이든 대통령은 12만 5천명의 대출자를 대상으로 90억 달러에 달하는 학자금 대출 부채를 탕감했습니다. 그러나 대다수의 대출자들은 곧 엄청난 학자금 부채 부담을 감수해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안타깝게도 근로자의 재정적 스트레스는 고용주에게 심각한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우리 회사가 BrightPlan과 함께 진행한 연구에 따르면, 직원들은 평균적으로 일주일에 8시간, 즉 하루 전체 근무 시간의 생산성 손실을 경험하고 있다고 나타났습니다. 이러한 손실은 미국 기업에 연간 최대 2,000억 달러의 생산성과 참여도 손실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고용주들은 직원들의 금융적 안정과 집중력 유지를 위해 학자금 대출 혜택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 현재 미국에서는 고용주 중 8%만이 직원들을 위해 이 혜택을 제공하고 있지만, 2024년에는 이 숫자가 상당히 늘어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미 Aetna, Google, SoFi 등의 기업들이 이러한 혜택을 직원들에게 제공하고 있습니다.


7. 노조 파업을 통해 노동계는 계속 그 영향력이 커질 것입니다.

👉 더 많은 파업이 예상됩니다.

올해는 미국 전역에서 긴장된 노동 시장과 인플레이션으로 인해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계약 협상, 파업, 작업 중단 등이 발생했습니다. 미국 노동 통계국(BLS) 데이터에 따르면, 8월까지 약 309,700명의 근로자가 작업 중단에 참여했는데, 이는 2019년 이후 가장 활발한 시기로 평가됩니다.

디트로이트 자동차 제조업체를 상대로 시작된 전미 자동차 노조의 파업은 미국 전역의 다수 시설로 번져 파업 사례가 증가했습니다. 헐리우드 작가들과 라스베거스 숙박업 종사자들의 임금 협상도 발생했고, 10월에는 Kaiser Permanente 직원 75,000명이 넘는 대규모 파업으로 이어졌습니다. 이는 근로자들에게 역사적인 임금 인상을 가져왔습니다.

2024년에도 더 많은 파업과 작업 중단이 예상됩니다. 미국 북동부에서는 대중교통 근로자들이 내년에 수천 명의 통근을 방해할 파업 및 다른 노사 조치를 계획하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미국 자동차 노조의 위원장은 더 나은 제안을 받기 위해 기업들과의 파업을 계속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8. 직원들이 더 많은 유연성을 요구함에 따라 고용주는 근무 시간 단축을 실험할 것입니다.

👉 직원들이 피로와 건강 문제로 인해 이러한 접근 방식에 더 많은 관심을 보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주당 근무 시간을 줄이는 아이디어는 새로운 것은 아니지만, 2024년에는 직원들이 피로와 건강 문제로 인해 이러한 접근 방식에 더 많은 관심을 보일 것으로 예상됩니다. 미국의 고용주 중 20%가 이미 주 4일 근무를 실시하고 있으며, 또 다른 41%는 이를 실험적으로 도입할 계획입니다.

관련 연구들은 기업과 직원 모두에게 긍정적인 결과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4 Day Week Global의 실험에서는 직원들이 피로감이 줄고 건강이 개선되며 직무 만족도가 높아졌습니다. 이 실험에 참여한 직원들은 주당 근무 시간을 줄이면서도 업무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방법을 모색했습니다. 6개월 후에는 평균 근무 시간이 주당 34시간으로 줄어들었고, 12개월 후에는 주당 33시간으로 더 줄었습니다.

AI를 활용해 직원들의 작업을 지원하는 기업이 더 많아지면서, 내년에는 근무 시간을 줄이는 계획이 더 가속화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대다수의 조직은 현재 불필요한 회의를 줄이고 직원들이 집중할 수 있는 시간을 확보하도록 노력하며, 기본 작업을 자동화하거나 외부에 아웃소싱하여 팀의 효율성을 높이는 방향으로 움직이고 있습니다.


9. 기후 변화는 계속해서 직원의 복지와 생산성에 영향을 미치며 기업이 해결책에 참여하도록 더 많은 압력을 가할 것입니다.

👉 많은 기업이 기후 변화를 늦추고 직원의 건강을 지원하기 위해 노력을 강화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기록적인 최고 기온과 유례없는 강수량 등 기상 이상 현상이 우리 주변에서 일상적으로 발생하고 있습니다. 개인들이 기후 변화에 미치는 영향은 큽니다. 그러나 실제로 지난 30년 동안 전 세계 온실가스 배출량의 71%는 100개의 글로벌 기업에서 발생한 것입니다. 이제 소비자, 투자자, 그리고 규제 기관들로부터 탄소 배출 감소에 대한 요구가 증가하면서 이러한 기업들이 탄소 배출을 줄여야 한다는 압력이 공급망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2024년에는 많은 기업이 기후 변화를 늦추고 직원의 건강을 지원하기 위해 노력을 강화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일부 기업은 직원의 안전을 고려하여 작업 일정을 조정하거나 가장 더운 시간을 피하도록 하거나 원격 근무를 허용하는 등의 조치를 취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러한 변화는 직원의 탄소 배출량을 절반 이상 줄일 수 있는 효과가 있을 수 있습니다.

세계 일부 지역에서는 기업들이 조치를 취하지 않을 경우 선택의 여지가 없을 수도 있습니다. EU 기업들은 이미 환경, 사회, 지배 구조 (ESG) 분야에서 의무적인 공개 요구 사항을 준수해야 하지만, 이제 이러한 기업들은 해당 블록의 기업 지속 가능성 보고 지침에 따라 자신들이 사회 및 환경 등에 미치는 영향을 공개해야 하는 새로운 의무에 직면하고 있습니다. 더불어 적어도 10,000개 이상의 외국 기업도 EU의 지속 가능성 규정에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10. 원격 근무 근로자가 사무실로 복귀할 수 있도록, 인력 감시 및 모니터링이 진행될 것이며 직원들의 반발이 생길 것입니다.

👉 2024년 말까지 90%의 기업이 어느 정도의 기간 동안 사무실로의 복귀를 계획하고 있습니다.

2024년 말까지 90%의 기업이 어느 정도의 기간 동안 사무실로의 복귀를 계획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원격 근무의 적절성에 대한 직원과 기업의 의견이 항상 일치하지는 않습니다. 특히, 직원들이 사무실에서 얼마나 시간을 보내야 하는지에 대한 견해가 분분합니다. 일부 회사에서는 직원이 사무실에서 필요한 시간을 확보할 수 있도록 배지 데이터 확인과 같은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원격 근무 시 직원들의 모니터링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한 추정에 따르면 원격 근무 중인 회사의 96%가 어떤 형태의 직원 모니터링 소프트웨어를 사용하고 있으며, 37%는 실시간 카메라 피드를 활용하고 있다고 합니다. 그러나 이에 대한 우려도 있습니다. 직원 중 10명 중 7명은 감시를 원치 않아 직장을 떠난 적이 있다고 합니다. 또한, 리더들도 완벽하게 찬성하지 않습니다. 예를 들어, IT 관리자의 73%는 직원 모니터링 소프트웨어에 대해 불안해한다고 합니다.


Write Dan Schawbel (LinkedIn Top Voice, New York Times Bestselling Author & Managing Partner of Workplace Intelligence)
Review & Edit 최성원 (제네시스랩 마케팅)

Share This Post

Check out these related posts

스펙초월 모집과 지원

직무능력 중심 채용

AI 채용 솔루션의 윤리기준과 신뢰성